밀포드트레킹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니세컨드 조회 2회 작성일 2021-06-10 15:31:58 댓글 0

본문

뉴질랜드남섬여행 밀포드트레킹, 산장 의 모든것 / 혜초여행

밀포드트랙 걷기 Click!▶ http://me2.do/xmkz0MWH
밀포드트랙+남북섬 걷기 Click!▶ http://me2.do/5ZGL5vDL
[혜초 직원이 직접 인솔하는 밀포드 트레킹 따라가기!]

궁금했던 밀포드의 산장 시설 및 식사, 트레킹 코스 등
밀포드트랙의 모든 것을 안내해드립니다.

밀포드 트레킹 전문 가이드가 소개하는
안전하게 즐기실 수 있는 트레킹 팁까지!
영상에서 모두 만나보세요.
밀포드트랙에 집중하고 싶다면? Click!▶ http://me2.do/xmkz0MWH
밀포드트랙과 남북섬 핵심트레일까지 모두 걷고 싶다면?
Click!▶ http://me2.do/5ZGL5vDL

미지로 가고싶은 꿈을 실현하는
혜초여행
http://www.hyecho.com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BGM : summer - Joehisaishi


트레킹1사업부 → 트레킹2사업부로 정정합니다.
돔양꿍 : 와우
Jane k : 밀포드트레킹을 같이 하자고 권유를 받고 궁금해서 여쭤봅니다
해발 몇미터있가요.?
얼마전 중국 호도협 옥룡설산 갔는데 고산병으로 엄청 고생했습니다
팀원들 다 산꾼들이라 무탈했는데 저만 꼼짝못하고 일행들 돌아올때까지 5~6시간을 땅바닥에 누워있었네요 말로만 듣던 고산병이 이렇게 힘들고 무서운줄 몰랐습니다 밀포드는 고산병으로 고생하는분이 없는지요?
Moonseok Kang : 19-20 본격적인 트레킹 시즌이 오픈 했습니다.
안녕하세요,
밀포드 가이드 강문석 입니다.
올해는 브리핑을 담당해서 트레킹 보다는 퀸스타운 브리핑 룸에서 더 많은 분들을 만나뵐수 있겠네요.
즐거운 여행 되세요!
ban dal : 테아나우에서 케플러 트랙의 부분 트래킹도 좋았음. 사전 예약할 수 없어 좌로 우로 왕복하면서 트래킹하였는데 원시림이 넘 좋았음. 지면이 스펀지 처럼 푹신하였는데 이끼가 축적되어 땅으로 변한 상태? 원시 자연을 체험할 기회임. 뉴질 남섬 여행의 진수는 트래킹임. 밀포드 트래킹 풀코스 꼭 함 해바야지.
ban dal : 야~~~ 저 이끼!!! 저걸 보지 못하고 뉴질 남섬 여행했다면 주마간산식 여행임.

뉴질랜드 밀포드 사운드 트레킹 아낌 없이 보여줄게요 | 3박 4일간의 뉴질랜드 트레킹 | 트래블러 럭키썬

나무 이끼들이 바다속을 연상 시키기도 하는 신비스러운 그 곳,
밀포드를 3박 4일간 트레킹 하고 왔습니다
이 트레킹을 준비하면서 정보가 너무 없어서 준비 하는 동안 조금 수고스러웠지만,
무슨 말이 필요한가요. 행복했어요

한 편으로 끝내기 아쉬워서 1부로 끝냈습니다. 보여주고 싶은게 많아요 :)
Katie Kim : 이세상이 아닌거 같아요 진짜 신비스러운곳이네요...!!!
블루문_BlueMoon : 감탄사 밖에 안나오네요. ๑>ᴗ< ๑
뉴질랜드 숙소에서 몇 일 지내고 싶어지네요 ㅠㅠ
GM 황금달빛TV : 고생스러운 일도 있지만 풍광하나는 압권입니다. 그야말로 breathtaking 합니다
TERRORISMO NUNCA MÁS - PAZ Y DESARROLLO : So brave. :)
최인식 : 고생하셨지만, 밀포드트랙의 멋진 풍경 보셨으니 행복하셨을 겁니다. 저도 2017년 첫 개장인 10월에 가이드없는 트레킹 다녀왔습니다. 50명 중에 한국인은 달랑 우리부부.. 다들 동양인이 신기한 듯 우리한테 말거는게 너무 부담스러웠습니다. 영상을 다시보니 그때가 추억이 새록새록 ..

여행자들의 천국, 뉴질랜드! 가장 아름다운 산책로, 피오르드랜드 밀퍼드 트랙! (KBS_20130106_

영상앨범 산_뉴질랜드

천혜의 자연환경을 갖춘 축복의 땅, 뉴질랜드. 수많은 강과 폭포, 광활한 산맥, 신비한 피오르드를 간직한 뉴질랜드는 여행자들에게 천국과도 같은 곳이다. 뉴질랜드에서 가장 큰 국립공원인 피오르드랜드 내 밀퍼드 트랙으로의 여정을 떠난다.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산책로라고도 불리는 밀퍼드 트랙은 테아나우 호수에서 밀퍼드 사운드까지 총 54km의 트레킹 코스로 넓은 초원과 원시림, 빙하와 U자형의 피오르드 등 광활한 대자연의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는 곳이다.
테아나우 호수에서 배를 타고 1시간 정도 이동해 밀퍼드 트랙에 도착한 여행객들은 반드시 신발 소독을 거쳐 자연에 해가 될 수 있는 수중 조류를 제거해야만 산책로에 들 수 있다.
이러한 철저한 자연보호 정책은 오랜 세월 밀퍼드 트랙의 아름다운 환경을 지킬 수 있었던 가장 큰 힘이다.

■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PD들이 직접 만든 해외여행전문 유튜브 채널 【Everywhere, K】
■ The Travels of Nearly Everywhere! 10,000 of HD world travel video clips with English subtitle! (Click on 'subtitles/CC' button)

● Subscribe to YOUTUBE - http://goo.gl/thktbU
● Like us on FACEBOOK - http://goo.gl/UKHX33
Dalkong : 남섬여행중 퀸즈타운에서 경비행기타고 밀퍼드사운드에 내려서 페리탄기억이 아직도 생생합니다. 또한번 경험하고싶네요^^
insu k : 아 벌써 12년이나 지났네요. 그리운 곳
김남진 : 영상만 봐도 황홀합니다. 뉴질랜드 꼭 걷고 싶어요
리락쿠마 : 오우 뉴질랜드 함가보구싶다~~
공기자체도 신선하고 다를듯.
du gwon s : <트랙?> 무슨 뜻이지요? <산책길(로)>? 한글은 위대한 언어입니다! 미쿡에서,

... 

#밀포드트레킹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전체 2,634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arko-yearbook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